우리동네 신기한 놀이터가 있다. 이름이 "신기한 놀이터"다. 

원래는 신기한 놀이터 1만 있었는데

모처럼(코로나 이후로) 그 곳을 지나는데 새로운 놀이터가 보였다. 

"신기한 놀이터 2"가 생긴 것이다. 

신기한 놀이터 1은 모래 놀이터 이다. 

깨끗한 모래 놀이터가 3군데 있고

여름철에는 모래 물놀이도 가능하다. 

화장실도 씻는 곳도 잘 되어 있고

모래 놀이 도구를 빌릴 수도 있다. 물론 무료이다. 

해가 질 무럽이면 폐장을 한다. 

 

새로 생긴 신기한 놀이터 2는 모험이 컨셉인듯 하다. 

짚라인도 있고, 로프 탑이라고 해야하나? 밧줄로 탑 처럼 만들어 놓고 올라가는 것도 있다. 작은 미끄럼틀과 트렘폴린은 덤이고

자세한 것은 동영상과 사진 참조

 

 

 

 

블로그 이미지

그바다

바다의 여행 이야기와 사진 그리고 아이 키우며 사는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랜 만에 맛있는 돈까스 먹었네요. 
포방터 시장 돈까스가 뜨는 요즘 
멀지 않은 우리집 근처 홍제동에 포방터 못지 않는 돈까스 집이 있다고 해서 방문. 

홍제동 풍림아파트 상가에 있는 고우미. 이름이 곱네요. ㅎㅎ
(한자로는 향미라고 써 있는데 그것을 일본식으로 고우미라고 읽는 것 같다.)


튀김의 바삭함. 고기의 부드러움, 유자소스를 뿌린 샐러드의 향긋함.

오랜만에 만난 맛난 돈까스 ㅎㅎ
한 가지 아쉬운 점은 쉽게 갈 수 없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영업시간이 4시에 끝나고 토요일, 일요일은 영업을 안한다고 한다. ㅠㅠ

(원래는 8시까지 했는데 4시로 변경되었다)



입구에 어린이기호식품 우수업체 표시가 있다. 

그래서 인가 어린이들로 꽉 차있었다. 





6인 테이블 두개
4인 테이블 두개
자그마한 곳이다. 





블로그 이미지

그바다

바다의 여행 이야기와 사진 그리고 아이 키우며 사는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망리단길에 있는 음식점이 두 군데다. 두 집다 맛이 훌룡하다. 

그 중 하나인 일렌토.(IL LENTO(일렌토)는 느림, 여유라는 뜻의 이탈리아어입니다.) 파스타 맛집이다. 

특히 오일 파스타 맛은 정말 최고다. 

바질 페스토는 평소에 잘 먹지 않지만 일렌토에서 먹는 맛은 정말 최고다. ㅎㅎ


일렌토는 맛 뿐만 아니라 인테리어도 주인 쉐프님의 개성이 들어나 보인다. 

특히 파란색 그릇이...

참 주인 쉐프의 목소리는 덩치와 어울리게 참 좋다. 

이태리에서 성악 공부를 하고 오신 분 일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ㅎㅎ


일렌토 입구





건물에는 간판이 없고 가까이 가면 입간판(?)이 예쁘게 서 있다.




창문에는 오픈시간과 클로즈 시간이 친절하게 적혀 있고. 휴식시간도 있다. .




들어기면 독특한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특히 파란색




쉐프님이 요리하시는 모습도 보이고. ㅎ



음식을 살펴보면


보기만 해도 침이 꿀꺽 ㅎㅎ


메뉴는 메뉴판을 참조 하시고



마포구 합정동 433-60  02-326-1367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합정동 433-60 1층 | 일렌토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그바다

바다의 여행 이야기와 사진 그리고 아이 키우며 사는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